Introduction

우리본당

수유동 본당은 서울 대교구 6 지구장 성당입니다.

1967.04.10. 미아리 성당에서 분리 본당 설립.
1983.09. . . 수유1동, 번동 성당 신설 분가
1986.01.18. 본당 화재 발생
1986.03.24. 본당 화재복구 공사 완료
2002.03.02. 우이동 성당 신설 분가
2006.08.24. 본당 성전 개 보수
2009.05.06. 성모동산 조경공사

본당 주보

sub1_1_2티베리아 호수에 인접한 마을 베싸이다 출신인 사도 성 베드로(Petrus)는 시몬이라 부르는 요한(Joannes)의 아들로서 겐네사렛 호수에서 고기잡이를 하며 살았다. 그의 아우 안드레아(Andreas)가 그를 예수께 소개했는데, 예수는 그에게 아라메아어로 베드로와 같은 뜻인 ‘게파’라는 별명을 붙여주었다(요한 1,35-42).
그는 가나안 혼인 잔치에서 베푼 그리스도의 첫 번 째 기적이 일어난 곳을 비롯하여, 자신의 장모가 치유되는 장면 등을 목격하였다. 베드로가 예수를 그리스도로 인정하면서 “선생님은 살아계신 하느님의 아들 그리스도이십니다.”(마태 16,16) 하고 고백할 때, 주님은 “잘 들어라. 너는 베드로이다. 내가 이 반석 위에 내 교회를 세울 터인 즉 죽음의 힘도 감히 그것을 누르지 못할 것이다.” 하셨다. 그리고 “나는 너에게 하늘나라의 열쇠를 주겠다. 네가 무엇이든지 땅에서 매면 하늘에도 매여 있을 것이며 땅에서 풀면 하늘에도 풀려 있을 것이다.” 하고 말씀하셨다.
이 말씀으로 가톨릭 교회는 베드로가 첫 번째 교황이며 교황권의 우위성을 입증하는 근거로 이해한다. 베드로는 다른 어느 사도들보다 복음서에 자주 언급되며, 그리스도의 주요 행적에도 항상 그가 함께 자리한다. 또 대사제의 관저에서는 그리스도를 부인한 사실도 있다. 어쨌든 베드로는 그리스도의 승천 후 신도들의 우두머리이고, 유다(Judas)의 후계자를 임명했으며, 이방인들에게 복음을 전한 첫 번째 사도이자, 기적을 행한 첫 사도이며, 설교로 많은 사람들을 개종시킨 사도였다. 베드로는 43년경에 헤로데 아그리파에 의하여 투옥되었으나, 천사의 인도를 받아 피신하였고, 예루살렘 회의에서 그리스도께서는 만인에게 기쁜 소식을 선포하기를 원하신다고 강조하였다.
초기 전승에 의하면 그 후 그는 로마(Roma)로 가서 초대주교가 되었고, 네로 황제의 그리스도교 박해 중인 64년경에 바티칸 언덕에서 역십자가형을 받아 순교했다. 성 베드로 대성전 지하에는 그분의 무덤이 있다. 순교 직전에는 저 유명한 “주여, 어디로 가시나이까?”로 널리 알려진 주님의 발현을 보았다.

본당 심볼

  • 가운데 있는 동그란 원은 성체 안에 살아계신 예수님을 의미하며, 바깥쪽의 4개의 무리는 예수님을 향하여 사방으로부터 모여드는 그리스도의 백성으로 교회 공동체를 뜻한다.
  • 이 4개의 무리는 특별히 2000년대 복음화를 위한 소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서로가 존중하면서 협력해 나가는 나눔과 섬김의 공동체 모습을 표현 하였다.
  • 타성화되고 경직된 교회가 아닌 살아있는 공동체로서의 교회의 모습을 표현하기 위해, 자와 컴퍼스를 사용한 기하학적인 선을 피하고 우리의 전통적인 붓과 먹, 화선지에서 우러나오는 자연스러운 선을 사용하여 생동감을 표현 하였다.
  • 비록 완전한 꼴은 갖추지 못했지만 불완전한 모습 그 자체를 인정하는 공동체, 서로가 똑같은 모습은 아니지만 오히려 서로가 서로에게 다름을 인정하고 각기 다른 그리스도의 지체로서 역할에 충실하고 겸손한 공동체를 표현 하였다.
  • 이 4개의 조각으로 상징되는 소공동체들이 예수님의 사랑을 향해 모여 있을 때, 서로 서로 사랑을 나눌 때, 그 모습은 예수님의 성체를 닮은 둥그런 모양을 띄게 되고, 그 사이로 그리스도인으로서의 빛의 역할을 상징하는 사랑의 십자로가 나타나게 될 것이다.

본당 교적 현황 및 관할구역 세대비율

수유동 성당 관할 인구 ( 약 31,800세대 73,600명)

  • 수유2동 약 9,200세대 22,500명
  • 수유3동 약 11,000세대 23,400명
  • 우이동 약 4,600세대 11,000명
  • 인수동 약 7,000세대 16,700명

 

수유동 본당 교적 현황

  • 총 세대수 2533세대 ( 수유동 관할지역 세대수 대비 8%)
  • 교무금 책정세대 1,125세대
    – 미책정 세대 1,408세대
    – 교무금 책정비율 44.4%
  • 글이 없습니다.
최근통계
  • 현재 접속자 2 명
  • 오늘 방문자 91 명
  • 어제 방문자 181 명
  • 최대 방문자 330 명
  • 전체 방문자 115,391 명
  • 전체 회원수 216 명
  • 전체 게시물 1,752 개
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